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성가대원 모두를 담아봤다. 렌즈의 특성상 한 컷에 잡기는 힘들어서 3컷에 나눠서 담아봤다.
정말 은혜 가득한 시간이었다.
많은 이들이 은혜를 받은 시간이 아니었나 생각해본다.
하나님도 기뻐하셨을.. 그런 찬양..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음악부 높은(?) 분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피아니스트 한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르간을 치는 작곡가 경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 교회 담임 목사님 장상래 목사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예배를 마치고 신난 두 자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복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