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여름, 사랑하는 아내가 돌솥비빔밥 노래를 불러서 어디를 갈까 하다가 집 근처에 있는 토속 한식집을 찾아가봤습니다.

기와집 토담.. 정말 어울리지 않는 곳에 있는 느낌이지만, 식당만 놓고 보면 너무 좋은 곳이네요.

이곳의 주메뉴는 비빔밥인거 같은데요. 비빔장(토담비빔장)이 정말 맛납니다.

그리고 정말 건강한 느낌의 야채들^^

우리는 아내가 먹고 싶어하던 돌솥비빔밥과 불고기비빔밥을 시켰습니다.

정갈한 밑반찬과 된장국 모두 정말 너무너무 맛있었습니다.

싹싹 긁어서 다 먹었네요.^^

갠적으로는 돌솥비빔밥도 맛나지만, 불고기 비빔밥이 더 맛났던거 같아요.

기와집 토담의 입구 옆 게시판

토담 정문 운치 있는 입구

기와집 토담의 다짐. 정말 좋은 재료를 사용하는구나 싶은 느낌

토담 메뉴판~

불고기 비빔밥의 자태~^^

토담비빔장 넣고 쓱싹쓱싹 비벼주는거죠~

돌솥비빔밥

정말 다 긁어 먹은 증거(?) 사진

밥을 기다리며 올만의 아내와의 데이트에 신난 복ㅋㅋ




신고
Posted by 복이